용과같이5 서브스토리8 (ラメ色の流星) 대사 번역

2012. 12. 25. 17:57505의 뭐시기

서브스토리라메색의 유성

 


A지점에서 라메색의 유성을 본다



저런식으로 약간 반짝 거리는 색이 라메색 이라는 모양이다. 라메색의 유성이라 3배 빠른건가?


키류 : (…응?)
         (
뭐지,저 차는…?)


와다 : 저것은 ‘라메색의 유성이네.



뭐든지 아는 와다씨. 북두신권에서도 저런 역활의 사람이 꼭 나오곤 했지... 기술만 봐도 뭔지 아는... 


키류 : 와다씨…수고 하셨습니다.


와다 : 수고하셨네그것보다 스즈키씨저 차를 아는가?


키류 : 아뇨와다씨는 알고 계십니까?


와다 : 후훗저것은 ‘라메색의 유성… 레이서집단 ‘제로죠’ 리더의 차량이야.


키류 : ‘라메색의 유성


와다 : 뭐래도 ‘제로죠란 것은 미인들이 모인 레이서 집단이란듯해.

         나도 한번 그 얼굴을 보고 싶다고 생각해.


키류 : 여자들만의 레이서집단 이란 겁니까…?


와다 : 그렇다는 것 같지만어찌 되었든 실제로는 누구도 ‘제로죠’ 멤버의 얼굴을 본적이 없어.


키류 : 그래서야 정말로 ‘제로죠’ 가 미인들이 모여있는지 어떤지 누구도 알 수 없지 않습니까?


와다 : 그렇다니까하핫이런 것도 도시전설이라고 할까나.

        만약 그녀들의 얼굴을 보고 싶다면 경주해서 이기는 외에는 방법이 없는 듯해.

        실제 ‘제로죠’ 경주 레이서를 상대로 자주 승부를 걸어 다니는 듯 해.

        그 때예를 들어 스즈키씨가 진다면 ‘제로죠는 그대로 달려 가버린다네.

        하지만이긴다면 그 얼굴을 보여 준다는 말이야.


키류 : 그래서야 그녀들의 얼굴을 본 적 있는 사람이 없다는 것은…

         지금 까지 ‘제로죠’ 누구에게도 진 적이 없다?


와다 : 그런 걸까나결국전부 그냥 소문이니까하지만재미 있는 이야기지?


키류 : 분명 그렇군요.

 

B지점으로 가면 이벤트 발생

 

어느 정도 생긴 삐끼 : 당신귀엽네벌 수 있는 가게를 소개 시켜줄께.



"키미, 카와위이네~" 일본 모 개그맨의 유행어 중 하나다. 저런 이미지면 누구나 쓰는 듯한 인상이랄까...


여성 : 곤란합니다…


어느 정도 무서운 삐끼 : 그렇게 경계 할 것 없잖아조금만 이야기 하는 것 뿐인데.



무서운 아저씨가 조금 이야기만 하려고 한단다.


어느 정도 생긴 삐끼 : 우리들은 전혀 수상한 사람 아니니까.


여성 : 죄송합니다하지만저 이제 가지 않으면…


조금 생긴 삐끼 : 그러니까 그렇게 시간 걸리지 않는 다니까.


조금 무서운 삐끼 : 얌전히 듣는 쪽이 서로 간에 시간을 허비 하지 않잖아잠깐 가게에 오래도.


여성 : 그런…


??? : 당신들적당히 하는 게 어때?


조금 무서운 삐끼 : 뭐야?


기가 쎄 보이는 여성 : 그 여자곤란하다고 말 하잖아…빨리 보내 드리라고.


조금 생긴 삐끼 : 그러니까 그렇게 시간 안 걸린데도.


기가 쎄 보이는 여성 : … 괜찮으니까빨리 가 봐.


여성 : 알겠습니다…저기… 감사합니다!


조금 생긴 삐끼 : ~, 도망갔다… 뭐 괜찮나누님 쪽이 이쁘기도 하고대신해서 누님이랑 이야기 해 볼 까나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그렇다곤 해도기가 쎄 보이는 누님이네내 타입이야~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이봐벌 수 있는 가게가 있는데 일 해 보지 않을래?


조금 무서운 삐끼 : 당신이 우리 캬바쿠라에 오면 확실히 벌수 있다고나쁘지 않은 이야기지?



오?↗ 오오오?↗


기가 쎄 보이는 여성 : … 그런 이야기 는 거절하지당신들 같이 룰을 지키지 못하는엉망인 삐끼가 있는 가게 라면기껏 해 봤자지.



아아↘...


조금 무서운 삐끼 : 뭐라고!? 네 년한번 더 말해 보시지!


조금 생긴 삐끼 : 꽤 나 위세가 좋으시구만우리들도 적당히여자라고 해서 봐주지 않는다고?


기가 쎄 보이는 여성 : 어라머리 뿐 아니라 귀도 나쁜가봐?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몇 번이나 말하게 하지 말라고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난 당신들 같이 프로 의식 없는 사람 싫어해.


조금 생긴 삐끼 : 뭐라고!?


조금 무서운 삐끼 : 이 망할 여자가… 언제 까지고 잘난 척 하고 있지 말라고!


이 장면을 실제 보면 알겠지만, 강해보이기 위한 자세를 취할 때 몸을 앞으로 들이 밀다가 말 끝나면 다시 뒤로 빠진다.


키류 : 어이그만둬!

        … 그 정도 해두라고너희들 조금 머리를 식히는게 어때?


조금 생긴 삐끼 : 뭐야네놈은!


키류 : 그냥 지나가던 사람이다하지만눈앞에서 여자에게 손찌검 하려는 것을 그냥 지나갈 수는없군.


기가 쎄 보이는 여성 : … 난 괜찮아요관계 없는 사람이 엮이게 하고 싶지 않지 않으니. 비켜 주세요.


조금 무서운 삐끼 : 헷… 이젠 늦었어너도 같이 쳐 죽여주마!!



언제나의 자신감 넘치는 Before 후광이 빛난다.


키류 : 말귀 어두운 녀석이군어쩔 수 없군상대 해주지.

 


조금 생긴 삐끼 : … 죄죄송합니다이제 갈 테니까봐주세요!



언제나의 자신감 넘치던 그 After


키류 : 다친 데는 없나?


기가 쎄 보이는 여성 : 예에… 당신 이야 말로 괜찮아요껴 들지 않아도 괜찮다고 했는데도…


키류 : 아아괜찮아그런 거에는 익숙하니까.


어쩌다 이런 샷이... 꽤나 자세 잡는 듯한 느낌... 후광도 받고... 이런것에 익숙하니까 익숙하니까 익숙하니까! 


기가 쎄 보이는 여성 : 그래… 어찌 되었든도움을 받은 꼴이 되어버렸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대신에 한턱 쓰지.


키류 : 그런 속셈으로 도운 게 아니다신경 쓰지 마라.


그런 속셈이 아니라니 형님... 쌍꺼풀 푸시고 이야기 하시는게... 


기가 쎄 보이는 여성 : …당신은 그걸로 괜찮은지 모르겠지만 난 빛을 진 상태로는개운치가 않아서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나는나나미라고 합니다.


키류 : ‘제로걸?


제로 걸이라니 설마?! 이렇게 뻔해 보이는 것은... 캣츠아이 이래로 처음이야!!


나나미 : 아아그래 , , ‘제로걸’ 이라는 가게를 운영 하고 있어.


키류 : 훗… 과연 그렇군그래서 착실하다고 생각했다.


나나미 : …난 여자라서다시 말해 여자애 라고 생각되어 버리니까 이정도 하지 않으면 얕 보여 버린다고.

        … 밤 일의 세계는뭐라 해도 남자들의 사회그 속에서 여자가 살아 남으려면, 몇 배는 노력해서몇 배는 실력이 없으면 안되지.

키류 : 남자들의 사회인가… 확실히그럴지도 모르겠군.


나나미 : 그래…나는어떤 남자보다 착실하고 싶다고 생각해.

          … 남자들의 사회 속에서도여자가 이길 수 있다는 것그것을 증명하고 싶어.

          남자들의 사회 라고 해서여자는 안된다던지… 그런거는 내가제일 싫어 하는거야.


키류 : 그런가… 그렇다면 내가 아까당신이 여자라는 이유로 도와 준 것도마음에 안 들었나?


나나미 : 후훗… 사실은 그렇지하지만동시에 감사하고 있어.


키류 : 그렇다면 다행이군.


나나미 : 그러고 보니당신 이름 듣지 못했네당신이름은?           


키류 : 스즈키다택시운전수를 하고 있지.


나나미 : 택시 운전수인스즈키…

           … …



갸우뚱... 이거 뭐... 왠지 그리운 느낌 조차 드는 전개다.


키류 : … 뭔가 이상한가?


나나미 : 아니아무것도 아니야… 스즈키씨 라니흔한 이름 이겠지.


스즈키는 분명 흔한 이름이지만 제로 걸... 이라니...


키류 : 그나저나, ‘제로걸인가… 그러고 보니이전에 비슷한 이름의 레이서 이야기를 들었었군.

         분명… ‘제로죠


나나미 : !!


키류 : 아무래도미인들이 모인 팀인 것 같더라고.

        전에길에서 그 리더의 차를 봤었다고이름이 분명…

 

ラメ流星 선택 한다.


녀석이다! 도망쳐! 녀석은 루움 전투에서 전함3대를 단 한기로 격파 했다고! 그 이름이 분명!!

 

키류 : ‘ラメ流星였었지.


나나미 : 당신재미있는 사람이네거리의 레이서에 자세히 안다니.

           보통의 사람이라면 그런 이름 들을 기회도 우선 없다고.

           혹시나… 당신도 레이서였다 던지 하는 건가?


키류 :  아니별로…


당황 하지만 자세는 잡혀 있다. 그것이 준비된 남자!


나나미 : 흐음… 그래… 그럼상관없지만.


키류 :


나나미 : 그래그래레이서라고 말하니나도 재미있는 이야기를 들은적이 있네.

          나가스택시 라는 회사의 운전수가 데빌킬러를 적으로 돌려서 붙고 있다고…

          분명히  운전수의 이름이… ‘스즈키씨’ 였던가…


키류 : !!


나나미 : 어라신기하네당신과 같은 이름이네설마하니… 당신이  ‘스즈키’ 라던지후후…


키류 :  용건이 기억 났다답례는 됬다그럼  이만.


작업이 수월하지 않자  재빨리 손을 빼는 그 남자. 낭패한 기색이 역력하다.

 

나나미 : 스즈키씨나중에 확실히답례를  테니까.

           


키류 : (나의 소문을 알고있다…  녀도 레이서 인가그렇다면그녀가 ‘라메색의 유성?)



그렇다! 그녀가 바로 붉은 혜성의... (?) 

 

C지점의 나가스 택시 사무소로 간다.



 나가스 택시 사무소 앞에 어찌 봐도 수상한 여성이 대기중...


선글라스의 여성 : 실례당신나가스 택시의 스즈키씨죠?



내 뒤에 서지마라... 라고 말해주지 않을까 싶었지만...


키류 :  누구지?


선글라스의 여성 : 저는 ‘제로죠 사람입니다리더인 ‘라메색의 유성’ 으로부터 당신에게 전할 말이 있어서 왔습니다


키류 : 뭐지?


선글라스의 여성 : ‘라메색의 유성 당신과 경주를 하고 싶다고 말했습니다괜찮다고 한다면 지금 바로 라도.


키류 : 어째서 나와 승부를그냥 택시 운전수다.


그리고 무엇보다 당신과 더 달리고 싶어!


선글라스의 여성 : 하지만 ‘라메색의 유성 당신을 알고 있습니다. 스즈키씨의 쪽에도 뭔가  닿을 것이라 생각합니다만?


키류 : 

        (역시나  나나미란 여자…  여자가 ‘라메색의 유성’ 이었단 말인가…?)


선글라스의 여성 : 어떻습니까스즈키씨지금 바로 ‘라메색의 유성 도전을 받아 들이시겠습니까?

 

도전을 받아 들인다(挑戦ける)를 선택한다.

 

키류 : 좋아그 도전받아 들이지.


선글라스의 여성 : 후후감사합니다역시나 ‘라메색의 유성이 기대할만한 곳이 있군요.


키류 : 


선글라스의 여성 : 저는 여기서 실례 하겠습니다그러면 잘 부탁 드립니다스즈키씨.


키류 : (라메색의 유성인가… 하지만 승부라니 뭔 생각이지…)



왔구나! 전용기!

 

키류 : (저것은 ‘라메색의 유성’!)

        (…훗, ‘제로죠의 얼굴을 보는 방법은 레이스에서 이기는 것  이외엔 없다고 했겠다.)

        (그렇다는 것은할 수 밖에 없다는 것인가…!)


아니?! 댁은 봤잖아?



이래저래 레이싱을 거쳐서~ 이기면 된다.


??? : 역시 소문 거짓이 아니었군.



뭐랄까... 이번 서브스토리... 앵글이 이상하다... 역시 의도적?!


키류 : 역시당신 이었나. 나나미 레나… 아니, ‘라메색의 유성이라고 불러야 할까?


나나미 : 후후그냥 이름으로 불러줘. ‘라메색의 유성’ 이라고 부르는 건 나를 본적 없는 남자들 뿐이야.


키류 : 어째서 나와 그런 레이스를 하려고 했지?


나나미 : 레이서가 레이스를 하자는데 이유 같은 것은 하나도 없어당신과 누가 더 빠른가겨뤄보고 싶었어.

           하지만… 이번은 완패였네남자에게 지지 않으려고 힘써 왔지만…

           나도 아직 인가 보네.


키류 : 남자에게 지지 않는다인가…


나나미 : 으응전에밤일의 세계는 남자들이 세계 였다는 이야기했었잖아?

          그건이 레이서의 세계도 통용되는 말이었어.

          핸들을 쥐는 것은언제나 남자여자는 조수석의 장식… 그렇게 생각하는 녀석들이

          레이서의 세계에는 잔뜩 있다고.

          전에도 말했지만그런 거 싫어해서.

          여자를 얕보는 남자들에게한방 날려 줄까 하고 생각하게 되었어.

          원래자동차를 좋아하기도 했고그래서 만들었던 게당신도 알다시피 ‘제로죠.


키류 : 과연 그렇군… 남자들의 사회에서 여자를 인정 시키는 것당신의 의지는 꺾이지 않았군.


나나미 : 후후… 하지만남자인 당신에게 져 버렸네이걸로 불패 신화는 끝이야.

           하아… 이렇게 ’결국 여자는 이길 수 없다’ 고 뒤에서 말들 하고 다니겠지.


키류 : 그건어떨까나떠들고 싶은 녀석은떠들라고 하면 되잖아. 누가 뭐라고 해도 당신이 남자든 여자든상관없어.

        당신은 빠른 레이서고강한 인간이다그것으로 충분하지 않나?

나나미 : 훗… 확실히그렇지도남자냐 여자냐를 제일 신경 쓰고 있었던 것은 오히려 내 쪽일지도 모르겠네…

           …당신과 만나서겨뤄봐서다행이야이거전에 주지 못했던 답례야받아 줘.

 

결국,마지막엔 돈이다. 체험 삶의 현장 위험한 직업편 이었나?


‘3만엔을 받았다.

의문의 휘석을 받았다.

 

나나미 : 당신에겐 졌어스즈키씨내가 솔직하게 패배를 받아 들일 수 있는 남자는 당신이 처음이야.

           어쩌면이게 남자에게 반했다는 걸지도 모르겠네…


키류 : 어떨까나.


나나미 : …그럼 난이반 가볼께.

          당신과 달려서 좋았어승부를 받아 들여 준 것감사 할께.


그래? 나랑 해서 좋았다... 이 말이지?


키류 : 저기… 레이스 계속 할 건가?


나나미 : 글쎄어쩔까나당신에게 지고나니왠지 개운해 졌고당분 간은레이스는 쉬려고.

           만약속도에 질리기 시작하면… 직접 말고당신의 택시를 타러 갈께.

           그 때는환영해줘후후.


키류 : (라메색의 유성나나미레나인가… 강적이었다…)


지도 및 공략 출처 http://ryu-ga-gotoku3.game-cmr.com/kurohyo2


PS : 레이스를 진행하는게 꽤나 시간 걸려서 하다가... 마리오 카트 마냥 드리프트 대쉬가 있다는 것을 발견하고 수월해진 느낌 이었습니다.

       이제 남은것은 바나나 껍질인가...(틀려!)


퍼 가실 때는 출처를 밝혀주시길 바랍니다^^